“Boomerang” by Kim Yeong-Seung

Kim Yeong-Seung

Kim Yeong-Seung (image source)

Why does a boomerang return? Tool
for clubbing and catching,
killing in an instant.
A returning boomerang
is thrown wrong.
Boomerangs do not return.
They declare and admit fault.
They’re for going home,
crushed and penitent.
They’re not for premeditated mistakes
but for giving in, surrender.

My boomerang does not return.
Just one toss, a single departure,
and when it leaves my hand
one throw brings one death, swift and certain.

Since a returning boomerang
was thrown wrong,
to
hope
for its
return
is also wrong.

Boomerangs are the height of humility,
mercy.

As a boomerang thrown wrong returns,
my skill
will bash and crack
my skull.
If the purpose of a boomerang

is for smashing bone,
then it’s a promise
between oneself and the boomerang.

The boomerang I throw
pierces and crashes through animals,
before rushing to the earth.

I raise up animals and bind their legs,
returning to eat them on a night when stars pour out of the Milky Way.

A boomerang is
admiration and praise of starlight

and so
I force

my boomerang

not to return
to me.

I am just a moment.

 

부메랑이 왜 돌아오냐 부메랑은
짐승을 잡는 도구 짐승을 때려
잡는 도구다 던지면 즉사시킬 수 있는
그런 도구다 돌아오는 부메랑은
잘못 던진 부메랑
부메랑은 돌아오지 않는다 부메랑은
실수를 확인하고 자인하고
허탈히 집에 가기 위한
참회의 도구 실수를 대비한
도구가 아닌 포기의
도구 굴복의 도구 나의

부메랑은 돌아오지 않는다
단 한 번 단 한 발의
부메랑은 내 손을 떠나
일물일시一物一矢처럼 정확하게

즉사시킨다 돌아오는
부메랑은 잘못 던진
부메랑이면 부메랑이
부메랑처럼 돌아오기를 바라는
마음은 이미
그리고 온통
다 잘못된 마음이다 부메랑은

최대의 겸손
자비

잘못 던진 부메랑은 돌아와
내 고환을
내 두개골을
관통시키리 파열시키리
박살 내리 그게

부메랑을 만든 뜻이며
자기가 만든 그 부메랑과의
약속이다 내가

던진 부메랑은
짐승을 관통하고 회전하여
우주로 날아간다

나는 그 짐승을 들쳐메고 돌아와
먹는다 은하수 펑펑 쏟아지는 밤

그 칭송과 찬양의 별빛이
그 부메랑이다

그러니
나로 하여금

내 부메랑을

던지게 하지
말게 하라

나는 단 한 번이다

 

“Boomerang” (부메랑) originally appeared in Daum – 70 Representative Korean Poets.